본문 바로가기

Hot Issue!

아사다마오 은퇴선언 넘사벽 연아앞에서 포기



아사다마오 은퇴선언이라니 오늘 대박뉴스들이 연달아 터지는군요. 

무슨 날인가요? 미국에서는 폭탄테러가 일어나고.. 

우리나라에서는 토니안과 걸스데이 혜리가 16살차이를 극복하고 열애를 시작했고.. 

일본에서는 피겨의 대표스타인 아사다 마오가 은퇴 선언과 함께 미래 계획을 밝혔습니다.

아사다마오 은퇴선언은 이상할것도 없습니다. 

최근 성적을 보면 아사다마오는 이제 더이상 늘지도 않는 기량, 그리고 나이나 경력을 봐도 미래를 논할 수 없는 처지이기 때문에, 차라리 아사다마오 은퇴선언은 본인의 수명을 생각해서라도 잘된거라고 봅니다.

절대 이길수없는 김연아 때문에 스트레스 받고 또 대회나와서 큰 상처받느니 자신의 길을 걸어야지요. 최근 몇몇 젊은 서양 선수들까지 아사다마오를 뛰어넘을 만한 기량을 보이는 선수들이 나오기 시작했고… 위에는 김연아라는 24차원의 넘을수 없는 벽이 존재하고..

하루하루 연습할 마음도 들지 않을 것입니다.

앞에선 웃지만..

 

일본 언론에 따르면 아사다마오 은퇴선언 지난 14일에 밝혔다고 하네요. 일본 도쿄 요요기경기장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 팀 트로피’ 갈라쇼 기자회견에서 밝혀진 아사다마오 은퇴선언..

“은퇴 후 미래에는 아이를 갖고 싶다, 좋은 남편을 만나 가정을 꾸리고 싶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아사다마오가 피겨쪽에 일을 하고싶은 생각은 없나 봅니다.

이어서 아사다마오는 자신의 은퇴와 더불이 미래 계획을 이야기 했는데요.. 미래계획이라고 할 수 있는건 없고 그냥 모든걸 버리고 떠나겠다는 자세입니다.

“현재까지 스케이트만 타왔기 때문에 앞으로 새로운 길을 개척해야 한다”며 “스케이트 없이 평범한 여성들과 같이 살고 싶다”고 말했다고 하네요.

보면.. 그동안 아사다마오도 심적 부담이 얼마나 컸는지 알 수 있습니다. 일본에서 국가적 차원에서 어릴 때부터 차세대 일본 피겨스케이팅 대표를 키우려고 그렇게 큰 돈과 관심을 전폭적으로 쏟아부어 키워놨는데

난데없이 하늘에서 떨어진 듯한 김연아.. 국가가 티끌만큼조차 해준것도 없는데 스스로 세계최고 수준에 앞으로도 바뀌기 힘든 역사가 되어버린 김연아 때문에 대회가 다가 올때마다 가시방석에 앉은 느낌이었을 것입니다.

아사다마오가 외모만 놓고보면 귀염상이긴 한데.. 자기 코치들에게 코푼휴지 집어던지는 등 싸가지를 보면 정이 뚝 떨어집니다.

일본과 국민들은 아사다마오만 보고 매 경기 응원하고 김연아를 이겨달라고 하는데, 본인은 김연아를 이길수 없다는걸 그 누구보다 잘 알았을테니.. 미칠 지경이었겠죠

앞서 아사다는 13일 프리 스케이팅 경기를 마친 뒤 기자회견장에서 “내년 러시아 소치 동계올림픽 이후 은퇴하겠다”고 밝힌 적이있었습니다. 그리고 본인이 소치라는 큰 무대에서 최고의 연기를 하고 싶다는 포부를 전하기도 했었는데.

아사다마오 은퇴선언은 조금 생각지 못한 시기에 나오긴 했네요

한 일본 방송계 관계자(한 프로그램의 PD)는 아사다의 은퇴 선언에 대해 “너무 이르다”며 “인생 경험을 더 쌓아 피겨를 계속 해야 한다”고 충고했고, 이어서 “소치올림픽에서 김연아에게 질 경우 억울한 마음으로 ‘다시 한 번 도전하겠다’라는 마음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말해 논란을 빚었는데요, 거지같은 소리고 현실을 모르는 소리죠.

그 일본PD는 다른사람들이 헐리웃 최고의 감독과 자신을 비교하면 어떤느낌일지 생각해 봐야 합니다. 아사다마오와 김연아는 종 자체가 틀린데 뭔 억울한 마음으로 다시 도전하라고 하는지..

뭐 일본은 이래저래 답답한 처지일 것입니다. 아사다마오를 뒤이을 재목도 없구요.

어쨋든 그동안 김연아 뒤에서 병풍역할 하느라 수고한 아사다마오.. 아사다마오에게 개인적인 감정은 없지만 김연아 연습때 일본이 조직적으로 방해하고 점수채점에서 더러운짓 한거 생각하면 더 비꼬아 주고 싶은 마음만 드네요.

이제 떠난다니 후련합니다. 이제는 김연아가 채점가지고 불이익 받을 이유가 조금은 더 줄어들었군요

  • 피겨 선수 평균수명을 2013.04.17 06: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겨선수 평균 수명을 생각해보면 그렇게 빠른 은퇴도 아니죠. 하여튼 은퇴한다니 참 안타까운 선수이긴합니다. 김연아만 없었어도 자신의 시대를 만들수 있었는데.... 맨날 김연아에게 발리다가 끝나버리는 느낌. 역시나 예체능쪽은 재능이 넘사벽인듯. 그리고 자꾸 채점 불이익,불이익하는데 진짜 그 루머들이 맞으면 김연아가 세계선수권 우승할 수도 없습니다. 그냥 대놓고 우승안시키면 되지 우승은 왜시켜요? 하여튼 인터넷에는 이상한 루머들이 진실인양 돌아다닙니다. 아사다 마오 소속사나 김연아 소속사나 언론, 인터넷 찌라시랑 손 잡고 루머 제조하나는 끝내주게하죠. 그리고 루머전쟁에 세뇌당한 순진한 네티즌들은 인터넷 최전방 홍위병이 되서 서로 싸우고 ㅋ

    • 지나가다가 2013.06.08 0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 참 이상하게 하시는군요.. 루머요? 우승을 안시켜요??? 피겨가 듣보 운동도 아니고 올림픽 정식종목입니다... 쇼트에서 심판들이 연아 점수가지고 장난쳐서 관중들에게 야유받고 해외 해설진들과 언론들한에 욕먹은거 모르시나요???? 예전에 올림피에서 점수로 장난친적이 있어서 피겨종목이 IOC에 찍혀있는데 이번일 있고 다음날 IOC 메인이 연아 거쉰을 바꼈었다는건 아시는지.... 우리나라만 조용했을뿐 해외에선 난리났던 일입니다. 프리에서도 심판들이 장난질 못하게 관중들이 경기가 끝나기도전에 환호하고 박수보내고.... 이런곳에서 바로 루머가 시작되는거군요...

  • 아사다마오는 생각보다,온실에 난 화초마냥 단순하고 천진난만한 아이같은 소녀(?)입니다. 주니어시절 한때,요령있는 뜨악흉내내기로,글고 귀염성 있는 외모와 함께 국민 스포츠아이돌스타로 뜬것입니다.하지만 그 이상이하도 아닌 딱 그 정도인 아이가 부모인 엄마의 야심과 일빙의 스폰서관련 이윤과 언론의 집착들이 빗어낸 희대의 스포츠계 언플녀가 되고만것입니다.

    • 마오의 기본기도 어찌보면, 이런 복잡한 타산구조에 얽혀 있는 이해때문에 결국 주변측근들이 재교정이나,재충전할 여유를 선수본인에게 일깨워줄 생각이 없었던것도 한 몫하겠지요~ 어찌되었던, 스포츠의 기본기의 부실이 가져다주는 참담을 자각한 사토오 코치는 어느정도 마오의 총체적 부실점프를 손대긴 했는데, 여태까지 손쉽게 요령으로만 뛰던 점프들이 이젠 새삼 정석을 시늉하기조차 얼마나 고되고 힘든 훈련인지 마오선수본인은 알게 된거죠~

  • 마오본인도 어느정도 승부욕과 시샘도 있는 평범한 아이죠~그래서 꽤나 라이벌의식도 하며 나름 애를 쓴다고 했지만,아~제대로(?!)뛰는 정석점프의 퀄리티가 높은 수준이 그냥 이루어지는게 아닌걸 인식하고는 체념상태에 빠진겁니다. 런던세션에서 보여준 모습에서 잘 알수 있드시말입니다. 그런데,자국의 언론,일빙,국민들이 이런 그녀의 맘에는 안중에도 없이 여전히 소치에서 금메달을 딸수 있다며,무언의 압력을 또 주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여론의 힘에 밀려서 본인도 희망고문성 언플을 곧 잘 하죠~

    • 이제 성년기에 접어 든 마오선수 본인은 뭔가 도피하고픈 맘과 자국에서 로비로 밀어주는 한~,메달에의 야망을 접을수도 없는 고민에 빠졌던것으로 보입니다. 그녀가 할수 있었던 한계치는 이미 여기까지인것입니다. 여태까지 누려왔던 자국빨에 의한 포디움입성들이나, 여론의 애착으로 만들어진 양면의 아이돌스타만들기은 이미 충분한것 같습니다. 잃은 만큼이야,얻은 만큼하겠습니까마는 떠날 시기를 아는건 적어도 현명하게 보이는군요~

  • 그게 2014.01.23 0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은퇴한다는게 아니라 소치올림픽 경기 후 은퇴하기로 선언한 걸로 알고 있는데ㅡㅡ; 김연아 선수도 소치올림픽이 마지막 경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