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t Issue!

버스파업 '택시 대중교통 포함시키지 말라'



전국버스파업 예고

전국버스 파업 예고소식에 다들 짜증부터 나실텐데요, 서민의 발인 전국 버스가 파업해버리면 자가용 없는 사람들은 엄청나게 불편해 집니다. 미칠지경이죠.

지난번 택비파업때는 티도 안났습니다. 한지 안한지도 모르는 사람들이 많을정도로요. 하지만 버스파업은 파장의 레벨이 다른데요.

택시를 대중교통에 포함시키는 법안과 관련해 버스파업이 예고됐습니다.



이번 버스파업을 예고한 전국버스운송사업조합연합회는 지난 18일 국회 국토해양위원회를 통과시킨 '대중교통의 육성 및 이용촉진에 관한 개정안’이 오는 21일 열리는 국회법제사법위원회를 통과한 경우 강견하게 버스파업으로 인한 버스운행을 전면중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렇게 극단적인 전국버스파업이 예고된 이유는 택시를 대중교통에 포함하고 버스 전용차로를 버스와 공동으로 쓰게 된 데에 따른 것으로 버스업계는 재정마련도 되지 않은 상태로는 택시를 대중교통에 포함시켜서는 안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데요.

개인적으로도 택시를 이렇게까지 하면서 대중교통에 넣어야 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버스를 더 많이 타게된 이유중 하나가 전용차로때문인데, 그걸 택시까지 써버리면 또 개판되버릴텐데 말이죠.

버스측에서 반대하는것은 그것뿐만이 아닙니다.

전국버스 파업 예고

버스업계는 택시가 대중교통에 포함되도록 법이 개정되면 택시도 버스처럼 차량 구입비 지원 등의 재정지원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인데요, 이 법안이 통과되면 전국버스업계에 대한 기존 지원 규모가 줄어들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반대하는 입장도 있습니다.

저는 버스파업 예고까지 하는 강수를 둔 버스업계 측에 조금더 손을 들어주고 싶습니다. 택시차량 구입에 대한 재정지원은 저로서로 반대이고 터무니없는 정치적 포퓰리즘이라 생각합니다.

지금 안그래도 택시 영업이 안되서, 일부에서는 최소생계유지비도 겨우 버는사람이 나오는 판에 택시차량구입비 지원이라니요?

국민세금 또 엉뚱한게 막 퍼다 바르는 행위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택시지원은 대선때마다 한번씩은 나오는 이슈입니다. 택시업계 종사자들이 만만치 않은 숫자이기 때문에(전국 택시종사자 수 약 29만명) 대선 표를 위해 던지는 단골 미끼 입니다.

이것이 실현이 되든 안되든 둘다 문제입니다. 또 미끼라면 이것때문에 피해보고 실망하시는 택시기사분들은 또 닭쫒던 개마냥 허탈한 표정으로 하늘만 보게 될 것이고.

실현이 된다면, 국민세금 또 엉뚱한데 쓰이고 교통혼란만 가중시키게 되는 꼴이기 때문입니다.

전국버스파업예고

버스 vs 택시 문제는 일반인들이 있는 커뮤니티에 가보면 반응이 뻔히 드러납니다.

택시파업때는 오히려 운전자들 입장에선 더 좋았다는 반응이고, 일반인들은 파업했는지 안했는지도 모르는 경우가 태반입니다.

하지만 전국버스파업 예고가 현실화 된다면 어떻게 될까요? 택시없으면 버스 지하철 이용이 가능하지만, 버스파업이 현실화 된다면 지하철은 미어 터지게 되어 정말 말 그대로 '지옥철' 이 되어버릴것입니다. 30분 1시간 거리가 넘는 출근길을 택시를 이용할 수 없으니까요.

지금 정치권에서 택시표 얻을려다가 서민들의 표를 잃는 자충수를 두고 있습니다


그러나 전국버스 파업예고가 나온 현상황에서, 택시업계는 버스, 택시, 지하철 등의 균형발전을 내세우며 오랜 숙원사업을 이번에 반드시 실현시키겠다는 각오여서 갈등이 절대 쉽게 끝나진 않을것 같습니다.


한편 정부는 전국버스 파업예고 움직임에 지하철 증편 등의 비상수단을 강구하고 있지만, 

예고대로 전국버스가 파업되면 전국시내와 고속버스 4만 3,000대, 마을버스 5,000대의 운행이 중단될 예정이어서 사상 초유의 교통대란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버스나 지하철은 승차거부 등 문제가 없지만, 택시는 택기 개개인별로 제각각인데, 대중의 교통으로 불러줘야 하는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대중교통을 장려하는 이유중 하나가,  자동차운행 감소로 인한 에너지절감과 환경보호인데.. 

지하철과 버스같이 많은 사람이 한꺼번에 탈 수 있는 교통수단을 더 살려야 하지 않을까요..

이 글로 이동해서 계속 읽으세요 : 택시 대중교통법안 법사위 통과 국민돈으로 선거하지마라



  • 물론 글쓴이 말씀도 어느정도 일리가 있읍니다.
    그러나 제생각에는 버스가 택시보다 운송율이 높다고해서 버스는 대중교통해주고 택시는 운송율이 낮다고해서 그냥둔다면 너무심하지 않나요? 대도시 서울,전국광역시의 경우 택시의 운송율이 낮지만 중소도시의경우 버스의 운송율이나 크게 차이가 나지 않읍니다. 현제 서울의 경우 버스가 공영제다보니 운저기사님들 연봉이 약3600만원정도로 알고있읍니다..물론정확하진않지만 대략이정도입니다 현제 영업용택시기사님들의 연봉이 얼마인지아세요?? 약절반입니다 그나마도 버스는 손님이 없어도 월급이 보존이되지만 택시는 돈못벌면 힘들게 일하고서도 내돈을 보태서 회사에 내야합니다

    직업중에 가장이직율이 높은직종중에 하나가 영업용택시기사라고 합니다.
    현제 영업용택시기사님들은 직업이라고하기보다 그저 나이먹어서 용돈벌이정도로 전략한지가 이미오래입니다 요즘많이들 주5일제 하루8시간근무 말씀들하지죠? 택시는 회사마다조금씩차이는 있지만 하루에 12시간씩 한달에 25일--26일정도를 운전하고있읍니다 그러다보니 목디스크,허리디스크,무릅관절,위,간,시력,,등 만성적인 고통에 시달리는 기사님들이 많읍니다.

    대선때마다 택시기사님들에게 대중교통해주겠다 처우를 개선해주겠다 표달라고했다가 대통령만 당선되면 언제그랬냐는듯 입딱아버리기를 한두번 아닙니다 현제 택시기사님들의 처우는 피시방이나 주유소에서 기름넣는 알바생보다도 못한 처우를 받고일하고 있다고생각합니다..

    예를들어서 은행에서 대출받을려구 해도 영업용택시기사라면 대출받기도 어렵읍니다 제가집이수원인데요 수원의 경우 하루에 7만원 이상 회사에 사납금을 입금해도 한달에받는 월급은 고작 50만원정도 입니다 이돈으로 어떻게 생활하라는겁니까? 택시기사도 사람인데 최소한 먹고는 살아야하지않을까요?? 같은운전기사이면서 자기네 버스는 먹고살만하니까 택시기사들 도 인간답게 살아보겠다는데 터무니없는 말로 국민현혹시키고 배아파서 밥그릇싸움할려구 합니까? 버스기사님들에게 묻고싶네요 당신이 택시운전기사로 살아보세요 라고 .......

    • 1234 2012.11.20 23: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성민군의 답도 인정은 합니다만, 전 이글쓴이의 생각을 더 공감이가네요. 솔직히 현재 택시기사가 어렵다고 하셨지만, 버스도 마찬가지라 생각됩니다. 그리고 버스영업이 살만하니까라는 말씀은 어리석다는 말밖에 나오지 않네요. 버스영업도 현재 나라에서 지원해 주는 돈이 적어 적자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고합니다. 안그래도 지원이 적은데 지원을 나누자니요. 그럼 죽도 밥도 안됩니다.
      오히려 이 법안을 체결하면, 오히려 몇배나 가격이 오를 것이 분명하며, 그렇게 된다면 더 큰일이 발생하게됩니다.
      어떤 일이 발생할지는 스스로 생각해 보시길 바랍니다.